Press 목록

[인터커뮤니케이션즈 배포자료] 유원골프재단, 4년 연속 전북 지역 골프 인재 양성을 위해 장학금 후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07-31 10:29 조회232회

본문

- 7/28(화), 군산컨트리클럽에서 전라북도골프협회장배 골프대회 성적으로 학생 골프꿈나무 장학생 선발
- 초∙중∙고 부문 수상자 총 13명(△초등부 3명 △중등부 5명 △고등부 5명)에게 장학금 전달
- 4년 연속, 전북 학생 골퍼들에게 안정적인 골프 환경을 마련하고 골프 인재로서 성장할 수 있는 기회 제공

2020.07.30
 
사진1. 유원골프재단은 지난 27일과 28일 양일간 군산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된 ‘제34회 전라북도골프협회장배 학생골프선수권대회’의 성적을 통해 선발된 총 13명의 전북 지역 골프 유망주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재)유원골프재단(이사장 김영찬)이 지난 28일(화), 전라북도 군산시에 위치한 군산컨트리클럽에서 전북 지역 초∙중∙고 골프 유망주들에게 지역 골프 인재 양성을 위한 장학금 총 4천 5백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유원골프재단의 전북 지역 골프 유망주 장학 사업은 지역의 골프 인재 배출을 장려하고 학생 골퍼들에게 보다 안정적인 골프 훈련 및 연습 환경을 제공하고자 올해로 4년째 운영되고 있다.
 
올해 장학생 선발은 지난해와 달리 코로나19 여파로 전라북도교육감배 학생골프선수권대회의 개최 여부가 불투명해짐에 따라 지난 27일과 28일 양일간 군산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된 ‘제34회 전라북도골프협회장배 학생골프선수권대회’의 성적으로 결정됐으며,
총 13명(△초등부 3명 △중등부 5명 △고등부 5명)의 대회 수상자가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시상식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진행되지 않았으며, 장학생과 학부모, 행사 관계자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것으로 대신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남녀 고등부와 남녀 중등부의 경우 127타를 기록한 최영준(고창북고3) 학생과 139타를 기록한 최소영(백산중3) 학생이 지난해 열린 대회에 이어 올해에도 다시 한 번 우승을 거머쥐었다. 초등부에서는 135타를 기록한
강승구(죽산초6) 학생이 우승을 차지하며 올해 전북 지역 골프꿈나무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남녀 고등부 장학생으로 선발된 최영준 학생은 “코로나19 여파로 많은 대회들이 열리지 않으면서 오히려 연습에 집중을 많이 하게 된 것 같다. 오랜만에 출전한 대회에서 좋은 성적과 함께 장학금까지 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이번 대회를 통해 많은 자신감을 얻을 수 있었고 프로 골퍼라는 꿈에 대한 확신을 더 가질 수 있게 된 계기가 된 것 같다. 대회 개최 및 후원해주신 전라북도골프협회와 유원골프재단에 감사의 말씀을 전달드리며, 응원해준 부모님과 친구들에게도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유원골프재단 김영찬 이사장은 “지속적인 후원사업이 어린 꿈나무 선수들의 잠재력을 일깨우고, 이들의 꿈을 현실로 만드는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차세대 글로벌 골퍼들을 발견하고 역량을 키워가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유원골프재단은 지속적인 나눔 경영을 실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유원골프재단은 2015년 출범하여 현재 지역 골프꿈나무 육성을 위한 ‘장학금 지원’ 사업, 골프 유망주들의 국제 대회 경험 확대를 위한 ‘국제 대회 참가비용’ 지원 등 다양한 지원 사업 운영하며 유소년 골프 인재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끝-
 
#유원골프재단, #김영찬이사장, #골프존뉴딘그룹, #골프인재육성지원사업, #전북지역골프유망주장학사업